log-in   l   Sign up
Style > fermata187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션과 푸드의 조합은 뭘까?
패션과 푸드의 리얼조합
 
KoreaFashionNews 기사입력  2013/08/09 [10:32]




패션과 푸드
  
패션과 푸드의 조합은 뭘까?
패션과 푸드의 리얼조합을
적나라하게 소개하고자 합니다. 
 
 
 
 The Taste Of Fashion by Fulvio Bonavia
                                               published in: FashionPhotographyGastronomy By Tina Komninou, 01 June 2012
 

광고 및 현집 사진작가인 풀비 보나비아 의 작품입니다. 
 그의 작품은 커뮤니케이션 아트, PDN, 이탈리아 아트 디렉터 클럽 및 IPA에 전시되었고 
고객들이 선호하는 가방과 여러가지 악세사리 제품을 식재료들로 위트있게 표현했습니다.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디자이너들의 작품으로 음식으로 만들어진 하이 엔드 패션 의류와 액세서리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복분자?

실용성은 없지만 그 무엇보다도 디자인이 강렬하고 또한 소유하고 싶어집니다.
저도 이 백 참 좋아하는데요.
 


 브로콜리  
브로콜리의 아름다운 색감들이 가방의 디자인을 더욱 돋보이게 해줍니다.
 



 블루베리
분명 길을 걷다가 하나씩 떼어 먹을 것 같습니다.
 
  아름다움은 여기서 멈추지 않습니다. 훌륭한 조명, 삽화, 투명성과 보정을 통해 작업된 이 사진은 음식이 참으로 고귀하다고 느껴질 정도입니다. 
 
 작품들은 우리가 인생에서 매일매일 섭취하는 음식물로 하나의 패션을 완성합니다. 
  


 
알렉산더 맥퀸의 털모자
이 식재료는 하얀 브로콜리일까요? 아시는 분 없나요.
  


Water melon
  


루이뷔통 견과류 shoe 
 


 열대과일류 같습니다.
아님 꽃게 등딱지? 
 


Pasta noodles 
  


MONCLAR

다른건 다 괜찮지만 이건 좀 거부감이 듭니다. 멸치 벨트인데요. 
브랜드가 궁금해 찾아보니 등산복 전문 브랜드더군요.  
  



이 사진에 더욱 매료되는 이유는 칼라의 살아있는 신선함과 또 그 무엇보다 자연스러운 모습 때문이 아닐까요. 
 
그리고 패션과 푸드의 조합을 통해 패션의 본질을 묘사해 주는 걸 수도 있겠네요.
 
각자 자신의 이름으로 브랜드의 스타일도 반영해주는 절묘함에 박수를 치고 싶습니다~
 
풀비는 작업과정을 통해 우리의 절제된 우아함, 시간, 비용을 이해시키며 설명을 하고 있습니다.
 
 
이 사진들을 보며 당신은
패션으로 보고 있습니까?
음식으로 보고 있습니까?
 
 
 저는 살짝 입맛을 다셨습니다.

 
 
햄양
패션과푸드
나는 아트디렉터다. 
패션이란 멋을 낸다기 보다, 자신의 내면과 외면의 완성이라 생각한다.
By fermata1873
http://blog.naver.com/fermata1873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3/08/09 [10:32]  최종편집: ⓒ 코리아패션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Daily News
‘3D printing technology + fashion’의 가능성은?
2000년대 초반만 해도 디지털 기술이 패션에 접목되는 일은 매우 먼 미래의 일이라고 생각했
패션은 예술인가? 예술이 아닌가?
강의를 할 때에 필자가 단골로 던지는 질문 중 하나이다. 이 질문을 받은 사람들은 순간적으
디지털 컨버젼스 시대의 패션산업
바야흐로 인류 문명의 모든 분야에서 디지털 컨버젼스(Digital Convergence)가 일어나고 있다
폭염과 건강한 생활 – 고령, 당뇨, 고혈압
필자는 현재 캐나다 오타와 대학교 Glen Kenny 교수 연구실에서 연구년을 보내는 중으로, 총
의복으로 다이어트를 하는 시대
해마다 여름이 성급하고도 빠르게 우리를 찾아오고 있다. 차츰 날이 더워지고 옷차림이 얇아
현명한 부모가 아이의 건강한 의생활을 만든다
불과 몇 해전만해도 폭염은 한여름에나 일정기간 있는 것으로 알았는데 올해는 6월이 된지 얼
의복과 건강 이야기 - 활짝 열린 우주시대
바야흐로 우주시대가 활짝 열렸다. 2001년부터 일반인을 대상으로 상업적 우주여행(체험형)이
지속가능한 발전, 무엇을 고민해야 할까
필자는 3년간 미국 중부의 한 대학에서 의류학을 가르치다가 한국으로 돌아와 같은 분야의 전
미세먼지, 마스크로 막을 수 있을까?
지난겨울과 봄, 미세먼지 문제가 유난히 심각했다. 필자의 경우, 먼지나 대기오염에 예민하지
융합의 시대, 전공의 벽에 문을 내야한다
아무리 참신한 슬로건도 몇 번 듣다보면 진부해지는 법이다. 과학기술계에서 이런 일은 아주
다음번 산업혁명은 어디서부터 시작될 것인가
몇 년 전부터 온 나라가 4차 산업혁명 열풍에 휩싸여있다. 심지어 4차를 건너뛰어 5차가 온
가톨릭대 제38회 졸업작품 발표회 개최
가톨릭대학교(총장 원종철 www.catholic.ac.kr) 의류학전공에서 제38회 졸업작품 발표회를 오
실라(SHILLA), 성북동에 플래그쉽샵 오픈
(주)청향엔에프(대표, 홍성희)가 전개하는 ‘실라(SHILLA)’가 성북동(성북로 39 101호)에 플
반스, 하우스 오브 반스 서울 2018 성황리 개최
오리지널 액션 스포츠/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반스의 ‘하우스 오브 반스(House of Vans)’가
빈폴액세서리 ‘클레버(Clever)’ 라인 출시
배우 김고은이 가을 바람과 함께 빈폴액세서리의 ‘잇백(It Bag)’을 들고 나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