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l   Sign up
News > Culture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가톨릭대 제38회 졸업작품 발표회 개최
9월 14일 오후 4시, 7시 삼성역 섬유센터 이벤트홀
 
KoreaFashionNews 기사입력  2018/09/11 [16:51]

어린왕자 주제로 관계의 의미와 소중함 메시지 담아

 

가톨릭대학교(총장 원종철 www.catholic.ac.kr) 의류학전공에서 제38회 졸업작품 발표회를 오는 9월 14일 오후 4시와 7시 두 번에 걸쳐 삼성역 섬유센터 이벤트홀에서 개최한다.

 

‘<Revoir> 재회 – 다시 만난 어린왕자’를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졸업작품 발표회는 의류학전공 설립 40주년을 맞아 가톨릭대학교 창업대학 LINC+의 후원아래 창의인재육성 패션디자인 경진대회로 펼쳐진다.

 

이번 발표회에서는 ‘어린 왕자’라는 익숙한 스토리를 각색하여 황폐한 사막은 개인화된 현대 사회를 의미하고 파일럿의 고립은 본질의 상실과 관계성의 단절을 뜻하는 등 ‘관계의 의미와 소중함’이라는 메시지를 담아냈다.

 

또한 주제에 맞게 어린 왕자와 파일럿의 이야기를 담은 ‘만남’, 어린 왕자가 들려주는 ‘소행성이야기’ 어린왕자가 만난 사람들의 이야기를 다루는 ‘여행담’, 관계에 대한 고찰이자 쇼의 결론이기도 한 ‘소중한 것’ 네 가지 테마로 구성했다.

 

‘어린 왕자’를 주제로 학생들이 전하고자 하려는 메시지를 담아낼 이번 패션쇼에서는 총 16개의 스테이지를 선보일 예정이며, 의류학 전공 총 46명의 학생들이 93점의 작품을 무대에 선보인다.

 

각 스테이지는 비욘드클로젯, 오디너리피플, 카오스프롬언더마인드, 데니쉐르바이서승연, 모델리스트 조극영 등 패션기업 또는 현업 실력파 Creative Director들과의 공동 작품지도를 한 만큼 완성도 있는 작품들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이경화 가톨릭대학교 의류학전공 전공주임교수는 “이번 졸업작품 발표회는 의류학전공 설립 40주년을 기념하는 데에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이번 졸업작품 발표회를 통해 가톨릭대학교 의류학 전공이 명실 공히 한국 패션산업을 이끄는 인재 양성의 요람으로 굳건히 발전해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mail@koreafashionnews.com 

 

 

▲ 가톨릭대 제38회 졸업작품 발표회 9월 14일 섬유센터에서 개최 © KoreaFashionNews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9/11 [16:51]  최종편집: ⓒ 코리아패션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Daily News
‘3D printing technology + fashion’의 가능성은?
2000년대 초반만 해도 디지털 기술이 패션에 접목되는 일은 매우 먼 미래의 일이라고 생각했
패션은 예술인가? 예술이 아닌가?
강의를 할 때에 필자가 단골로 던지는 질문 중 하나이다. 이 질문을 받은 사람들은 순간적으
디지털 컨버젼스 시대의 패션산업
바야흐로 인류 문명의 모든 분야에서 디지털 컨버젼스(Digital Convergence)가 일어나고 있다
폭염과 건강한 생활 – 고령, 당뇨, 고혈압
필자는 현재 캐나다 오타와 대학교 Glen Kenny 교수 연구실에서 연구년을 보내는 중으로, 총
의복으로 다이어트를 하는 시대
해마다 여름이 성급하고도 빠르게 우리를 찾아오고 있다. 차츰 날이 더워지고 옷차림이 얇아
현명한 부모가 아이의 건강한 의생활을 만든다
불과 몇 해전만해도 폭염은 한여름에나 일정기간 있는 것으로 알았는데 올해는 6월이 된지 얼
의복과 건강 이야기 - 활짝 열린 우주시대
바야흐로 우주시대가 활짝 열렸다. 2001년부터 일반인을 대상으로 상업적 우주여행(체험형)이
지속가능한 발전, 무엇을 고민해야 할까
필자는 3년간 미국 중부의 한 대학에서 의류학을 가르치다가 한국으로 돌아와 같은 분야의 전
미세먼지, 마스크로 막을 수 있을까?
지난겨울과 봄, 미세먼지 문제가 유난히 심각했다. 필자의 경우, 먼지나 대기오염에 예민하지
융합의 시대, 전공의 벽에 문을 내야한다
아무리 참신한 슬로건도 몇 번 듣다보면 진부해지는 법이다. 과학기술계에서 이런 일은 아주
다음번 산업혁명은 어디서부터 시작될 것인가
몇 년 전부터 온 나라가 4차 산업혁명 열풍에 휩싸여있다. 심지어 4차를 건너뛰어 5차가 온
가톨릭대 제38회 졸업작품 발표회 개최
가톨릭대학교(총장 원종철 www.catholic.ac.kr) 의류학전공에서 제38회 졸업작품 발표회를 오
실라(SHILLA), 성북동에 플래그쉽샵 오픈
(주)청향엔에프(대표, 홍성희)가 전개하는 ‘실라(SHILLA)’가 성북동(성북로 39 101호)에 플
반스, 하우스 오브 반스 서울 2018 성황리 개최
오리지널 액션 스포츠/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반스의 ‘하우스 오브 반스(House of Vans)’가
빈폴액세서리 ‘클레버(Clever)’ 라인 출시
배우 김고은이 가을 바람과 함께 빈폴액세서리의 ‘잇백(It Bag)’을 들고 나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