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의 새 얼굴 ‘앰버서더’

패션 브랜드 인지도 향상과 매출 증가 견인
빅뱅 지드래곤 시작으로 K팝스타·배우로 확대
O.F.F. 서포터즈 기자 정찬재 | 입력 : 2024/04/16 [21:45]

패션 브랜드의 앰버서더의 경우 해당 브랜드의 컬렉션에 직접 참여를 하고 앰버서더 본인의 SNS 등 소셜네트워크을 통해 자신의 일상생활 속에서 해당 브랜드 제품을 착용 또는 사용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이러한 활동은 소비자들과의 보다 깊은 유대감을 만들어 줄 뿐 아니라 일상 속 브랜드 제품을 착용한 모습이 소비자들로 하여금 해당 제품에 더 쉽게 접근할 수 있게 만든다. 그리고 계속되는 앰버서더 활동을 통해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지지와 관심을 높일 수 있고 브랜드 로열티까지 형성할 수 있다.

 

브랜드는 앰버서더를 어떤 관점에서 선정할까?

보통 앰버서더는 해당 브랜드에 의해 정해진다. 앞서 언급했듯이 앰버서더를 통해 브랜드의 정체성을 보여주고 앰버서더가 가진 영향력에 따라 매출이 좌지우지되기 때문인데.

따라서 앰버서더를 선정함에 있어 해당 인물이 ‘어떤 이미지를 가지고 있는지?’, ‘어느 정도의 영향력을 가지고 있는지?’, 그리고 가장 중요한 ‘브랜드의 이미지와 잘 어울리는지?’를 충분히 고려해야한다.

 

그렇다면 패션 브랜드들은 과연 누구를 앰버서더로 선정할까?

이전부터 다양한 글로벌 패션 브랜드에서 한국 셀러브리티들에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특히 K-문화의 인기가 전 세계적으로 높아지면서 한국 셀러브리티들 중에서도 아이돌들에게 러브콜을 보내는 브랜드가 많아졌다. 

 

글로벌 패션 브랜드들이 한국 셀러브리티들에게 관심을 보이며, 자신들의 앰버서더로 선정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이는 2015년 프랑스에서 열린 샤넬 SS컬렉션에 빅뱅 지드래곤이 처음 초대를 받으면서 시작됐다. 지드래곤이 주는 영향력과 평소 지드래곤의 패션 센스를 캐치한 샤넬이 그에게 관심을 보였던 것이다.

 

이후 한국 아이돌에 대한 러브콜은 더 많아졌고, 지금은 아이돌 뿐 아니라 많은 배우들도 패션 브랜드의 글로벌 앰버서더로 활동 중이다. 예를 들면 디올의 앰버서더인 블랙핑크 지수, 배우 정해인,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연아 그리고 샤넬 앰버서더로 배우 김고은 등이 활동 중이다.

 

  

 ▶사진출처 : @thv 공식인스타그램

 

사진출처 : @sooyaaa__ 공식인스타그램

 

 

블랙핑크 지수, 디올 앰버서더 영입 후

2023년 한국 매출 전년대비 12.4% 급증

 

과연 이들 앰버서더들이 패션 시장에 미친 영향은 어느 정도일까?

블랙핑크 지수가 앰버서더로 활동 중인 디올의 경우 지난해 한국 매출은 1조 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대비 12.4% 증가한 규모다. 방탄소년단 뷔가 앰버서더로 활동 중인 브랜드 셀린느 역시 지난해 한국 매출이 전년 대비 6배 이상 뛰었다.

 

이처럼 브랜드의 이미지와 정체성을 드러내며 매출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주고 있는 앰버서더, 많은 K-POP 아이돌들이 전 세계에 막강한 영향력을 행사하면서 많은 패션 브랜드들이 앞 다투어 아이돌을 앰버서더로 영입하고 있다.

 

그러나 여기서 주목할 점은 요즘 많은 아이돌들이 10대의 어린 나이부터 연예계 생활을 시작하는데 이들의 앰버서더 활동이 또래 청소년들에게 많은 영향을 미치고 있다는 것이다. 10대 SNS, 유튜브와 같은 다양한 미디어 매체를 통해 브랜드 엠버서더들의 활동을 보다 더 쉽고 빠르게 접할 수 있다. 10대 아이돌이 착용하는 명품 브랜드의 옷과 액세서리는 사치 소비를 부추기고 결과적으로 명품 소비자 연령이 10대까지 낮아질 수도 있다는 것이다.

 

브랜드 입장에선 이미지와 매출 신장을 위한 마케팅 전략일지 모르나 당장의 긍정적인 영향 뒤에 숨어 있는 부정적인 영향들을 과시한다면 언젠가는 이러한 문제점들이 수면 위로 떠오를지 모른다. 따라서 가능한 빨리 이러한 부정적인 영향을 최소화 또는 해결할 수 있는 대책 마련이 필요해 보인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Daily News
우영미, ‘25 S/S 파리 컬렉션’
디자이너 패션하우스 WOOYOUNGMI(우영미)의 ‘2025년 봄여름 컬렉션’
쿠엔틴 타란티노 ‘영화 속 패션’
쿠엔틴 타란티노(Quentin Jerome Tarantino)는 독창적인 스타일과 독특한
Before Sunrise: 우연한 사랑
영화 '비포 선라이즈' 재개봉 포스터[에무필름즈 제공. 재판매 및
막스마라 아트 프라이즈 포 우먼, ‘올해 수상작가는’
서른 한 살의 영국 출신 작가 도미니크 화이트(Dominique White)가 ‘제
상상 초월! 논란의 중심에 선 ‘충격적’ 행사
평소 옷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1년에 몇 안 되는 아름다운 원단의
“여행을 향한 영원한 꿈에 경의를 표한다”
프랑스 럭셔리 패션하우스 디올(DIOR)이 특별한 매력을 품은 ‘DIOR
몽클레르, 상하이패션위크에 뜬다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몽클레르(MONCLER)’가 10월 19일 상하이로
영원한 패션의 아이콘, ‘다이애나 스펜서’
영국 왕실의 다이아몬드였던 다이애나 비의 패션은 과연 어땠을까
셀럽 눈도장 ‘알렉산더 맥퀸 F/W 컬렉션’
▶사진 제공 – 알렉산더 맥퀸(Alexander McQueen)최근 많은 해외 셀럽
프라이탁, 원단~버클까지 재활용 소재 백팩 런칭
ⓒ프라이탁(FREITAG)스위스 리사이클링 브랜드 ‘프라이탁(FREITAG)’
샤넬, 홍콩서 ‘2025 크루즈 쇼’ 연다
▶사진 출처: 중국 선전 샤넬의 크루즈 2024 컬렉션프랑스 럭셔리
구찌의 테니스 유산을 엿보다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Gucci)’가 테니스 세계에 대한 하
모두의 최고 모델 ‘이 남자’
패션업계에서 모델은 중요한 부분을 차지한다.디자이너가 공들인
연세대 의류환경학과, ‘제로웨이스트 워크샵’
연세대학교 생활과학대학 의류환경학과 학생들이 국내외에서 서
임직원 행복, ‘곧 기업의 성장’
3월 기준 출생아 수가 사상 처음 2만 명 밑으로 내려갔다. 1분기 합